고객센터
미래를 만들어 가는 기업! 한국융합IT가 있습니다.

말레이시아와 중국에 ICT 기업 파견

최고관리자 0 1609

http://www.yonginilbo.com/news/article.html?no=84815 


3178a7b8d6ace1c63ed389af4f17f909_1583216001_0176.JPG
 


[용인신문] 용인시디지털산업진흥원(원장 김병현)은 지난 4일~8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와 중국 우한에 ICT 기업 7개사로 구성된 해외시장개척단을 파견, 총54건의 상담을 통해 178만달러의 상담실적을 거뒀다.

 

㈜엔이알, ㈜액션테크, ㈜에프티에치코리아, ㈜커리어크레딧, ㈜시스포케어, ㈜유씨웨어, ㈜한국융합아이티 등 총7개 기업이 참가해 해외 바이어들과의 1:1 상담 및 기업소개(IR) 등 현지 판로개척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실시했다.

 

해외시장개척단 파견 이후 수차례 협의를 통해 튜브형 자동 소화시스템을 개발하는 ㈜액션테크(대표 이학면)는 바이어와 계약을 앞두고 있으며 온라인 헤드헌팅 서비스 중개 플랫폼을 개발하는 ㈜커리어크레딧(대표 조강민)은 현지 바이어와 쿠알라룸푸르에서 헤드헌팅 네트워킹 세미나를 개최할 예정이다.

 

바이어 상담 외에 진흥원이 중국 주우한한국총영사관,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(KOTRA) 우한무역관 등과 주최한 ‘제 6회 한국-후베이 경제협력교류회’를 통해 후베이성 정부기관 및 한·중 기업인 180여명이 네트워킹하는 뜻깊은 시간도 보냈다.

 

특히 스마트 상하수도 시스템을 개발하는 ㈜한국융합아이티(대표 박성우)는 이번 교류회에서 우수사례로 선정돼 기술 및 제품 등을 소개해 현지 바이어로부터 시범 설치를 제안 받는 등 관련 기업과 정부부처 관계자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.

 

한편, 진흥원은 내년 상·하반기에 각각 인도(벵갈루루, 뉴델리), 중국(광저우, 선전)으로 ICT기업들을 파견할 계획이며 바이어 상담 외에 ICT 관련 전시회 및 세미나 등과 병행해 기업들의 해외 판로 개척 성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.

0 Comments